2024.07.14 (일)

  • 구름많음동두천 26.4℃
  • 구름많음강릉 21.5℃
  • 구름조금서울 26.8℃
  • 구름많음대전 27.4℃
  • 흐림대구 24.3℃
  • 울산 22.5℃
  • 흐림광주 24.2℃
  • 흐림부산 23.2℃
  • 흐림고창 23.7℃
  • 흐림제주 27.1℃
  • 흐림고산 24.8℃
  • 흐림성산 24.8℃
  • 서귀포 25.0℃
  • 맑음강화 24.5℃
  • 구름많음보은 24.5℃
  • 구름많음금산 26.3℃
  • 흐림강진군 24.5℃
  • 흐림경주시 22.9℃
  • 흐림거제 22.4℃
기상청 제공

라이프

4060 신중년 이용도 1위 SNS는 인스타그램… 활동 경험 1위도 ‘인스타그램’

 

 

양준혁 기자 | 시니어 소셜벤처 임팩트피플스(대표 신철호)가 에이풀(Aful)을 통해 2023년 9월 5일부터 9월 18일까지 40세 이상 남녀 298명을 대상으로 4060 신중년의 SNS 앱 이용 트렌드 조사를 진행했다. 

 

본격적인 조사에 앞서 4060 신중년들에게 SNS 앱 이용 여부에 대해 물었다. 그 결과 조사 참여자 92.6%가 SNS앱을 이용 중이라 밝혔다. 이때 SNS를 이용하지 않는다는 의견은 전체 7.4%에 그쳤다. 

 

SNS 앱을 이용하고 있다고 응답한 4060에게 구체적으로 '어떤 SNS를 이용하고 있는지' 물었다(복수 응답). 그 결과 '인스타그램'을 이용하고 있다는 응답이 전체 68.8%로 가장 높게 나타났다. 2위는 '유튜브(55.4%)', 3위는 52.2%의 응답률을 획득한 '페이스북'으로 나타났다. 1위부터 3위를 차지한 SNS 앱들이 과반수의 응답률을 기록했다. 이때 4위는 '카카오스토리(39.9%)', 5위는 '네이버 밴드(35.9%)'로 조사됐다. 

 

이어서 동일 응답자들에게 '현재 이용 중인 SNS 앱 중 콘텐츠 및 댓글 작성 경험이 있는 앱'은 무엇인지 물었다. 그 결과 다시 한번 '인스타그램'이 52.5%의 응답률을 차지하며 가장 적극적으로 활동하는 신중년의 SNS로 나타났다. 뒤이어 '페이스북(38%)'과 '카카오스토리(33.3%)', '네이버밴드(32.6%)', '유튜브(31.2%)' 순으로 높은 응답률을 보였다. 

 

이번에는 SNS를 이용 중인 4060에게 '선호하는 SNS 콘텐츠 형태'에 대해 물었다(복수 응답). 그 결과 '사진' 형태 콘텐츠를 가장 선호한다는 응답이 42.4%로 가장 높은 선호도를 보였다. '사진'은 지난해 동일 항목으로 구성됐던 문항에서도 1위를 차지한 바 있다. 2위는 '15~30초의 짧은 영상(41.7%)'을 선호한다는 응답으로 나타났으며 그 뒤를 '글(34.4%)' 형태의 콘텐츠가 이어받았다. 

 

동일 응답자들에게 'SNS를 이용하는 이유'에 대해 묻자(복수 응답), '취미/관심사 공유'를 위해 이용한다는 의견이 50%로 가장 많았다. 이어서 '유용한 콘텐츠(뉴스 등) 획득'을 꼽는 이들이 43.8%로 높은 순위를 기록했다. 3위는 '지인/친구와의 교류(38.8%)'라는 응답으로 조사됐다. 이 밖에도 '흥미 위주 콘텐츠 획득(35.5%)', '시간을 떼우기 위해(24.3%)' SNS를 이용한다는 응답 등이 나타났다. 

 

신중년은 SNS 정보에 대해 얼마만큼의 흥미를 지니고 있을까. 조사 결과 SNS가 '흥미롭다'고 답한 이들이 57.6%, '매우 흥미롭다'는 의견이 10.1%로 SNS 정보에 대해 흥미를 느끼고 있는 이들이 응답자 과반수인 67.7%로 나타났다. 이때 SNS 정보에 대해 '보통'의 흥미를 지닌 이들은 31.2%로 조사됐다. '흥미롭지 않다(0.4%)', '매우 흥미롭지 않다(0.7%)'는 답변도 일부 나타났다. 

 

이어 SNS 정보의 유익성에 대한 질문에서 '유익하다'는 의견이 50.4%, '매우 유익하다'는 의견이 9.4%로 조사됐다. '보통이다'라는 답변은 전체 37.3%로 나타났으며, '유익하지 않다'는 답변은 전체 2.9%를 차지했다. 

 

SNS 정보의 신뢰성에 대한 질문에서는 '보통'의 신뢰성을 가지고 있다는 이들이 52.7%로 가장 많았다. 뒤이어 '신뢰간다'는 응답이 33.2%를 차지했고, '매우 신뢰간다(5.7%)'라는 답변도 일부 보였다. 한편 SNS 정보에 대해 신뢰도를 보이고 있지 않는 이들('신뢰가지 않는다'와 '전혀 신뢰가지 않는다'의 합)은 8.4%로 조사됐다. 

 

인플루언서에 대한 4060의 인식에 대해 조사한 결과, 인플루언서를 '긍정적'으로 생각하는 이들이 56.4%, '부정적'인 의견을 가진 이들은 43.6%로 쟁쟁한 결과를 보였다.